UPDATED. 2024-03-05 10:38 (화)
제보룸
제목 작성자 날짜 결과
미담비밀  비밀 마이 MariskaRone2595접수불가 2024-01-04 11:35
사건·사고 밀양시청의 직무유기 정봉주접수불가 2023-12-12 14:45
기타 강서7호점우리동네키움센터 대상자 모집 강서7호점우리동네접수불가 2023-12-09 14:53
전체 치매노인이 십수년간 폐지 고물판돈 수급비 모은돈 전재산을 돌봐주는요양사에게 빼앗긴(절도 횡령) 경찰협조아래 이하봉접수불가 2023-12-07 09:20
전체비밀  비밀 대한민국 헌법 대한민국 헌법 김학명검토중 2023-12-01 15:50
사각지대 대한민국이 저희를 버리나 봅니다 김학명검토중 2023-11-29 13:30
기타 다문화 가정 울리는 정책 최유진검토중 2023-11-16 12:08
사건·사고비밀  비밀 울산 s정비공장 사장과 상간녀 의 만행 김은주처리불가 2023-11-06 17:35
비리비밀  비밀 우리은행만 연대보증을 강요하여 억울한 피해를 야기하는 이유는? 신승익처리불가 2023-10-31 11:58
기타비밀  비밀 일성건설 재도색 보상 제보드립니다 양소리기사보도 2023-10-13 10:18
환경/유해물질 지역 주택 조합의 횡포 우길순(가명)검토중 2023-10-06 11:57
비리비밀  비밀 고발합니다. red02처리불가 2023-10-05 08:53
미담비밀  비밀 이런거 제보해되나요? 이석현게시완료 2023-09-18 09:58
사건·사고비밀  비밀 제보 하나 올려봅니다. 김지성처리방법안내(메일) 2023-09-14 14:17
icon 제보하기
中 인산암모늄까지 수출 통제... 농가 비료 수급 어쩌나
상태바

中 인산암모늄까지 수출 통제... 농가 비료 수급 어쩌나

  • 김유정 기자
  • 승인 2023.12.08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산암모늄, 복합비료와 소화기 분말의 주원료
국내 수입 95.3%가 중국산... 올해 중국 의존도 더 높아져
정부, 인산암모늄 수급 상황 집중 모니터링

중국이 요소에 이어 화학비료의 원료로 사용되는 인산암모늄의 수출 통제를 본격화한다는 소식으로 국내 농가의 우려가 깊어지고 있다. 내년 초 농번기까지 수출 제한 조치가 이어지면 국내 비료 수급 악화가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6일 경기도 안산시 한 요소수 생산공장에 요소수 생산에 사용될 요소가 쌓여 있다. /사진=뉴시스

최근 중국 화학비료업계 전문매체에 따르면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지난 11월 초순께 인산암모늄에 대한 수출 검사를 중단했다. 위원회는 추후 검사 재개 시기를 별도로 공지하기로 했으며, 수출 중단 조치가 관련 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다고 매체는 전했다. 또한 중국 화학비료업계 중국화학비료망에는 “일부 업체는 당국의 환경오염 검사 등을 이유로 생산을 중단하고 있다”는 내용의 보고서가 올라왔다고 전해졌다.

중국은 최근 요소수와 인산암모늄의 수출 통제를 강화한 데 대해 자국이 글로벌 화학비료 무역의 중요한 참여자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지난 6일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올 들어 지난 10월까지 중국의 화학비료 수출은 2572만 톤으로 전년 동기 대비 28.8% 증가했다"며 "중국은 화학비료 무역의 중요한 참여자"라고 주장했다.

인산암모늄, 올해 중국 의존도 더 높아져

인산암모늄은 화학식 (NH4)3PO4인 무기 화합물로 식물에 고정된 질소와 인을 제공하기 위한 비료로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물질이다. 복합비료와 소화기 분말의 주원료로 사용된다. 주로 뿌리 발육을 촉진하기 위한 비료로 활용되는데 요소, 염화칼륨, 암모니아와 함께 화학비료의 핵심 원재료다.

중국은 인산암모늄 최대 생산국 중 하나이며, 한국에서 올 1~10월 수입한 인산암모늄의 95.3%가 중국산으로 인산암모늄에 대한 중국 의존도가 절대적으로 높은 상황이다. 앞서 중국 당국은 산업용 요소 수출을 통제하면서 ‘요소수 대란'이 우려되고 있는 실정이기도 하다.

인산암모늄의 중국 의존도 /SBS biz 갈무리

한국경제에 따르면 올해 들어 국내의 인산암모늄 중국 의존도는 더 높아졌다. 요소수 파동이 발생한 2021년 81.6%이던 중국산 의존도는 올해 95.3%까지 급등했다. 지난 2021년에도 중국은 인산암모늄 염화칼륨 등 다른 비료 원료의 수출을 제한했으며 국내에서는 농업용 비료 재고가 줄면서 비료값 상승으로 큰 고초를 겪은 바 있다. 당시 일본도 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는데 일본 정부는 모로코와 요르단을 통해 인산암모늄을 긴급 구매했다.

정부는 비료용 요소의 중국 수입의존도는 올해 10월 기준 22% 수준까지 내려간 상태이며 중국 수출 제한이 있더라도 국내 비료 수급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밝혔다.

정부, 인산암모늄 수급 상황 집중 모니터링

7일 기획재정부와 농림축산식품부 등 관계부처는 중국의 인산암모늄 수출 제한 조치에 대응해 국내 수급 상황을 긴급 파악 중이다. 최재영 기획재정부 공급망기획단 부단장은 “중국의 인산암모늄 수출 제한 소식에 수급 상황을 집중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했다.

조사에 따르면 현재 인산암모늄의 연간 국내 수요량인 10만4000톤보다 1만 톤 많은 11만4000톤의 물량을 확보하고 있다. 현재 재고를 감안할 때 정부는 내년 1분기까지 인산암모늄 공급에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지만, 수출 통제가 장기화하면 국내에도 영향이 불가피하다.

내년 초 농번기까지 수출 제한이 풀리지 않으면 비료 부족으로 인한 농가 피해가 현실화될 수 있고, 일부 농가의 사재기 우려도 나온다.

'중국, 인산암모늄 수출규제' 아리랑 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8일 정부는 당장 통관이 지연되는 국내 물량은 없다고 밝혔으며, 현재 인산암모늄 재고량이 약 4만 톤이라며 연간 10만 톤 수준인 사용량과 현재 판매 추이를 고려해 내년 5월까지는 공급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다만 정부는 모로코 베트남 등 대체 수입처의 인산암모늄 수입을 확대하고, 남해화학 등 국내 기업의 수출용 비료를 국내에서 소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남해화학의 인산 생산능력으로 국내 수요를 감당한다고 해도 농가 생산비용 증가로 물가 상승 압력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정부는 수입처 다변화 계획과 심각한 상황이 되면 수출하는 국내 생산 물량을 국내로 돌리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강조했다.

포인트경제 김유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경제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제호 : 포인트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유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대표전화 : 070-7799-8686
  • 광고·사업·기사문의 : news@pointe.co.kr
  • 보도자료 전용 : press@pointe.co.kr
  • Office 1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Office 2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9F 919호

포인트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포인트경제.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