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6 13:35 (월)
제보룸
제목 작성자 날짜 결과
미담비밀  비밀 마이 MariskaRone2595접수불가 2024-01-04 11:35
사건·사고 밀양시청의 직무유기 정봉주접수불가 2023-12-12 14:45
기타 강서7호점우리동네키움센터 대상자 모집 강서7호점우리동네접수불가 2023-12-09 14:53
전체 치매노인이 십수년간 폐지 고물판돈 수급비 모은돈 전재산을 돌봐주는요양사에게 빼앗긴(절도 횡령) 경찰협조아래 이하봉접수불가 2023-12-07 09:20
전체비밀  비밀 대한민국 헌법 대한민국 헌법 김학명검토중 2023-12-01 15:50
사각지대 대한민국이 저희를 버리나 봅니다 김학명검토중 2023-11-29 13:30
기타 다문화 가정 울리는 정책 최유진검토중 2023-11-16 12:08
사건·사고비밀  비밀 울산 s정비공장 사장과 상간녀 의 만행 김은주처리불가 2023-11-06 17:35
비리비밀  비밀 우리은행만 연대보증을 강요하여 억울한 피해를 야기하는 이유는? 신승익처리불가 2023-10-31 11:58
기타비밀  비밀 일성건설 재도색 보상 제보드립니다 양소리기사보도 2023-10-13 10:18
환경/유해물질 지역 주택 조합의 횡포 우길순(가명)검토중 2023-10-06 11:57
비리비밀  비밀 고발합니다. red02처리불가 2023-10-05 08:53
미담비밀  비밀 이런거 제보해되나요? 이석현게시완료 2023-09-18 09:58
사건·사고비밀  비밀 제보 하나 올려봅니다. 김지성처리방법안내(메일) 2023-09-14 14:17
icon 제보하기
신한금융, 지난해 순이익 4조3680억원...이자이익 2%↑, 비이자이익 51%↑
상태바

신한금융, 지난해 순이익 4조3680억원...이자이익 2%↑, 비이자이익 51%↑

  • 박주현 기자
  • 승인 2024.02.0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4분기 당기순이익은 5497억원, 전년비 53.9%↓
비경상적 요인, 연간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감소
이자이익 10조8179억원, 비이자이익 3조4295억원
판매관리비는 5조8953억원, 전년 대비 4.5%↑

신한금융그룹이 지난해 순이익이 전년 대비 6.4% 감소한 4조3680억원을 시현했다. '리딩금융' 자리는 KB금융에게 내놓게 됐다. 지난해 KB금융은 사상 최대 실적을 냈고, 신한·하나·우리금융은 전년 대비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영업이익 증가에도 일회성 비용과 전년도 증권 사옥 매각 이익 효과 소멸 등 비경상적 요인으로 연간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감소했다고 8일 밝혔다.

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

공시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당기순이익은 5497억 원이다. 선제적 충당금 적립과 소상공인을 위한 상생금융 지원, 대체투자자산 평가손실 등 거액 일회성 비용 인식으로 전 분기 대비 53.9% 감소했다.

신한금융그룹의 지난해 이자이익은 10조8179억 원으로 전년 대비 2.1% 증가했다. 그룹 연간 순이자마진(NIM)이 0.01%포인트 상승하고 금리부자산이 2.6%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비이자이익은 3조4295억 원으로 수수료이익 개선과 전년 급격한 금리 상승에 따른 유가증권 부문 손실 소멸 효과 등으로 전년 대비 51.0% 증가했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실수요 중심의 기업대출 성장을 통해 이자 마진 축소에도 불구하고 이자이익을 방어했으며 유가증권 포트폴리오 관리를 통해 비이자이익이 증가하는 등 견조한 이익 창출력을 유지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그룹 핵심 사업부문에 대한 경쟁력 강화와 은행과 비은행 부문의 다변화된 수익기반을 바탕으로 경상적으로 안정적인 손익을 기록했다"며 "미래 불확실성에 대비하고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시장의 연착륙을 유도하기 위한 선제적 충당금 적립과 자영업자·소상공인의 금리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상생금융 지원 등 고금리 지속에 따른 시스템 리스크 완화를 위해 지속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판매관리비는 5조8953억 원으로 디지털·ICT 자본성 투자 증가에 따른 감가상각비 증가, 희망퇴직 비용 증가 등에 전년 대비 4.5% 늘었다. 영업이익경비율(CIR)은 41.4%로 하향 안정화 추세를 지속했다. 지난해 대손충당금 전입액은 2조2512억 원으로 전년 대비 70.8% 늘었다. 금리 상승 누적에 따른 은행과 카드 연체율 상승 등으로 경상 충당금이 증가하고 전년 대비 경기대응 충당금이 증가한 영향이다. 대손비용률은 0.57%이며 경기대응 충당금을 제외하면 0.38%다.

영업외이익은 1359억 원의 손실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 중 발생했던 투자상품 관련 충당부채 적립(1200억 원) 영향이다. 지난해 말 기준 잠정 그룹 국제결제은행(BIS) 자기자본비율은 15.9%, 보통주자본(CET1)비율은 13.1%이다.

신한은행

주요 계열사인 신한은행은 지난해 3조677억 원의 당기순이익을 올렸다. 전년 대비 0.7% 증가한 수준이다. 지난해 4분기 순이익은 4686억 원으로 전 분기 대비 49.0% 감소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대내외 경제환경 변동성에 적극 대응하며 적정 자본비율을 유지하는 가운데 일관되고 지속적인 주주가치 제고 및 소상공인, 취약차주 등에 대한 지원을 통해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신한금융그룹 이사회는 2023년 결산 주당 배당금 525원(연간 주당 배당금 2100원)과 올해 1분기 1500억 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소각을 결정했다.

포인트경제 박주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경제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제호 : 포인트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유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대표전화 : 070-7799-8686
  • 광고·사업·기사문의 : news@pointe.co.kr
  • 보도자료 전용 : press@pointe.co.kr
  • Office 1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Office 2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9F 919호

포인트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포인트경제.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